사진=이윤미 인스타그램
사진=이윤미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미가 변함없는 미모를 뽐냈다.

이윤미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촬영 중"이라는 멘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윤미는 긴 생머리를 늘어뜨린 채 아련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더 작아진 얼굴과 또렷한 이목구비가 어우러져 신비롭고도 청초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한편, 이윤미는 2006년 작곡가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이들 부부는 현재 JTBC '부부의 발견 배우자’에 출연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