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가림./사진제공=티앤아이컬쳐스
배우 한가림./사진제공=티앤아이컬쳐스


배우 한가림./사진제공=티앤아이컬쳐스
배우 한가림./사진제공=티앤아이컬쳐스
개성과 연기력을 겸비한 여배우 한가림이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 티앤아이컬쳐스의 새로운 식구가 됐다.

티앤아이컬쳐스 측은 "배우 한가림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해, 전폭적인 지원으로 활발한 활동을 도울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1년 뮤지컬과 연극 무대에서 먼저 데뷔한 한가림은 드라마 '신사의 품격', '맛있는 인생', '주군의 태양', '비밀' 등으로 쉼 없는 활동을 펼쳤으며, 최근작으로는 SBS '맛 좀 보실래요'와 넷플릭스 '도시괴담', SBS 플러스 '이별유예, 일주일' 등이 있다. 깜찍하면서도 신비로운 비주얼과 탁월한 연기력을 겸비해, 꾸준히 사랑받는 연기자로 자리매김했다.

한가림의 새로운 둥지가 된 티앤아이컬쳐스에는 연기파 배우 윤기원 이태원 곽지민 서혜린 등이 소속돼 있다. 한가림은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사 티앤아이컬쳐스와 함께 더욱 경쟁력 있는 연기자가 되어 자주 찾아뵙도록 하겠다"고 전속계약 소감을 밝혔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