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kg' 가희, 놀라운 무보정 복근 시선집중..."왕자 말고 십일자로 늙고 싶네요"[TEN★]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가희가 근황을 전했다.

가희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좀 .. 탄력도 붙고 슬림해지는 중 왕자 말고 십일자로 늙고 싶네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 속에 티셔츠를 올리고 복근을 확인하고 있는 가희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가희는 지난 2016년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으며 현재 발리에서 거주하고 있다.

사진=가희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