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신랑 박수홍"
혼인신고 소식 전해
더 밝아진 표정
박수홍 윤영미 / 사진 = 윤영미 인스타그램
박수홍 윤영미 / 사진 = 윤영미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윤영미가 박수홍의 결혼을 축하했다.

29일 윤영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BN '동치미' 녹화 전, 새신랑 박수홍씨랑~ 몸은 슬림해지고 표정은 더 밝아졌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박수홍과 윤영미의 밝은 모습이 담겨있다. MBN '동치미' 제작진은 대기실에 박수홍의 결혼을 축하하는 현수막을 걸어 눈길을 끈다.

한편, 박수홍은 28일 반려묘 다홍의 인스타그램에 "저는 오늘 한 가정의 가장이 됐습니다. 사랑하는 사람과 혼인신고를 했습니다. 식을 치르기에 앞서 부부의 인연을 먼저 맺게 된 것은, 제 미래를 함께 하고 싶은 사람을 만났고 서로에 대한 믿음이 깊고 또 그만큼 서로를 사랑하기 때문일 뿐, 다른 이유는 없습니다"라며 "이제는 가장으로서, 남편으로서, 제게 삶의 희망을 준 다홍이의 아빠로서 우리 가정을 위해 살고, 평범한 가족을 꾸리려 합니다"라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