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황규림 인스타그램
사진=황규림 인스타그램


개그맨 정종철 아내 황규림이 화려한 과일 밥상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황규림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아침. 오늘은 아침은 과일과 핫도그. 손이 커서 과일을 적당히 자르는 법을 모르는 게 함정. 시현아 시아야 빨리 와 시작하자"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각종 과일과 핫도그 등으로 가득 채워진 식탁에 앉아 식사를 즐기는 아들의 모습이 담겼다. 핫도그와 계란 요리, 멜론, 사과, 감, 토마토, 피클 등 다양한 음식들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정종철은 배우 출신 황규림과 2006년 결혼한 뒤 주부로 전업했다. 이들 부부는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