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윤진 인스타그램
사진=이윤진 인스타그램


배우 이범수 가족이 다같이 물놀이를 즐겼다.

배우 이범수의 아내이자 통역사 이윤진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I miss my home already"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한 사진 속에는 옥상에 간이 수영장을 설치해 물놀이 하는 이범수 가족의 모습이 담겼다.

이범수는 수영장에 들어가 자녀들과 물놀이에 한창인 모습. 이윤진은 이들을 바라보며 흐뭇한 미소를 짓고 있어 훈훈함을 자아낸다.

2010년 결혼한 이범수, 이윤진은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KBS2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