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성, SNS 통해 남매 근황 공개
사이 좋은 모습에 흐뭇
/사진=지성 인스타그램
/사진=지성 인스타그램


배우 지성이 폭풍 성장한 남매의 근황을 전했다.

지성은 28일 자신의 SNS 계정에 "지유와 우성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성, 이보영 부부의 아이들 모습이 담겨 있다. 남매는 두 손을 맞잡은 채 다정하게 복도를 거닐고 있다. 어느새 훌쩍 자란 두 아이의 일상이 반갑고 흐뭇하기만 하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귀여워", "벌써 이렇게 컸다니", "사이가 좋다", "둘 다 너무 예쁘네요", "와 지유 많이 컸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성은 2013년 배우 이보영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그는 현재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