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배우 한지혜가 사랑스러운 딸과의 아침 일상을 공개했다.

한지혜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방가모닝”이라는 글과 함께 하나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한 영상 속에는 한지혜의 품에서 다양한 표정을 짓고 잇는 딸 윤슬의 모습이 담겼다. 인상을 쓰던 중 카메라를 향해 윙크를 보내는 표정이 보는 이들의 심쿵을 유발한다.

2010년 6세 연상의 검사와 결혼한 한지혜는 지난해 12월 10년 만에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올해 6월 23일 득녀한 한지혜는 얼마 전 딸의 이름을 정윤슬로 지었다고 밝히며 잔물결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