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은, SNS 통해 근황 공개
청초하면서도 깨끗한 미모
/사진=강다은 인스타그램
/사진=강다은 인스타그램


배우 강석우의 딸 강다은이 청초한 미모를 과시했다.

강다은은 26일 자신의 SNS 계정에 별다른 말 없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다은은 어깨가 드러나는 블라우스를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한쪽으로 묶은 머리에 굴욕 없는 도자기 피부를 자랑하는 등 화사하면서도 깨끗한 매력을 뽐냈다.

특히 강다은의 초롱초롱한 눈망울과 오뚝한 콧날이 세련된 비주얼을 한층 돋보이게 만들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강다은은 2015년 SBS '아빠를 부탁해'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배우로 데뷔한 그는 지난해 TV조선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를 통해 얼굴을 알렸다. 최근에는 KBS 2TV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 특별 출연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