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이 매력을 대방출하며 팬심을 흔들었다.

지난 25일 방탄소년단은 공식 유튜브 채널에 'BTS(방탄소년단) P. to. D PROJECT' 진행 과정과 멤버별 직캠 영상을 공개했다.

'P. to. D PROJECT'란 멤버 각자가 팬 아미를 분석한 결론을 바탕으로 'Permisstion to Dance'(퍼미션 투 댄스)의 새로운 안무를 선보이는 프로젝트이며, 해당 영상에서 멤버 지민은 센스있는 답변과 사랑스러운 매력에 메인댄서의 유려한 춤선까지 선보여 팬들을 사로잡았다.

짙은 흑발 헤어에 캐주얼한 데님 점프 슈트, 여기에 데님과 잘 어우러지는 네이비와 하늘색, 기하학적인 무늬가 섞인 스카프를 맨 지민의 모습은 청량한 미소년 그 자체였다.
방탄소년단 지민 'P. to. D PROJECT'…팬 '♥'도 퍼펙트 하네
방탄소년단 지민 'P. to. D PROJECT'…팬 '♥'도 퍼펙트 하네
"아미는 늘 나에게 큰 행복을 주는 존재"라며 극진한 팬 사랑의 면모를 보인 지민은 아미가 생각하는 자신의 매력포인트로 "귀여움, 바가지 머리, 작은 키"라고 답했다.

매력 포인트 모션으로는 "바가지 머리로 바꿨으니까 머리 쓸어내리기"라고 설명한 뒤 "결론은 큰 행복 느끼면서 귀엽게 머리 쓸어내리면서 춤추기다. 그런데 너무 치명적이어서 콘셉트를 바꾸기로 했다"며 너스레를 떨어 팬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이를 토대로 진행된 'PP. to. D PROJECT 아미를 위한 새로운 버전으로 춤추기'에서 지민은 자신이 도출해 낸 결론인 '손으로 머리 쓸어내리기 동작'은 물론 멤버들의 모션까지 즉석에서 완벽히 표현해내는 춤 천재 면모로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방탄소년단 지민 'P. to. D PROJECT'…팬 '♥'도 퍼펙트 하네
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
지민은 메인댄서 다운 놀라운 팝핀 실력을 선보이면서도 소년미 가득한 청량한 미소까지, 온전히 여유롭게 무대를 즐겼다.

시종 밝은 미소와 에너지로 현장 분위기를 주도한 지민은 온전히 곡과 하나가 되어 리듬을 자유자재로 즐기며 'P. to. D PROJECT'의 취지에 걸맞게 보는내내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마지막으로 지민은 "저희가 결국 하고 싶은 얘기는 여러분들이랑 같이 행복하고 싶다는 얘기다. 이번에 PTD 역시 열심히 준비했다. 여러분 네! 행복하게 이렇게! 행복합시다"라며 오직 팬들의 행복을 바라는 모습으로 또 한번 팬들을 감동케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50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