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드라마 '다시, 플라이' 출연
외모와 춤 실력 겸비한 '백도영 역'
형원·김명지·박은혜·토니안 등 호흡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신예 이승헌이 음악 드라마 '다시, 플라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22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이승헌이 음악 드라마 '다시, 플라이'에 출연한다"며 "매력적인 마스크와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일 이승헌에게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승헌이 출연하는 '다시, 플라이'는 꿈을 향해 비상하는 예술고등학교 소년, 소녀들의 성장기를 그린 본격 K-POP 뮤지컬 드라마다. 음악과 아이돌을 소재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

그 가운데 이승헌은 뛰어난 외모에 춤 실력까지 겸비한 '백도영' 역으로 분해 어려운 가정 형편에도 아이돌의 꿈은 포기할 수 없는 열정 가득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겉으로는 표현이 서툴고 무뚝뚝하지만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츤데레 성격의 소유자다. 그런 그가 '빌런즈' 동아리에 들어가 멤버들과 티격태격 좌충우돌 케미를 선사한다고.

이승헌은 소속사를 통해 "'다시, 플라이'라는 작품으로 인사드릴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생겨 기쁘다"며 "춤과 노래, 연기를 모두 보여드려야 해서 긴장되지만 설렌다. 작품에 누가 되지 않도록 열심히 연습하고 촬영 중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출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승헌을 비롯해 형원, 김명지, 박은혜, 토니안 등이 출연을 확정 지은 음악 드라마 '다시, 플라이'는 올해 하반기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