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조한이 자신의 체중감량 사실을 공개하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5주 만에 10kg 감량 소식을 전하며 확 달라진 셀카 사진을 공개했다.

김조한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이어트 시작 딱 5주 후! -10kg 완료! 드디어 목과 턱선이 살아났어요! 다이어트는 운동을 해야 한다고 생각했는데 운동 하나도 안 하고도 살이 빠지니 넘 신기해요.조금 더 빼고!! 건강하고 멋진 모습 기대해주세요! 운동없이 5주10kg감량”이라는 글을 게재한 것.
김조한은 지난 달 건강검진 결과 동맥경화, 당뇨 등 건강상에 문제가 생겨 체중 조절을 결심했다 알려졌다. 이후 절친한 작곡가 김형석의 권유로 헬스케어 기업과 함께 감량에 나섰고 5 만에 10kg 감량에 성공한 그다.

그는 가수는 몸이 악기라고 말한다. 악기 상태가 좋지 않으면 노래하기가 어렵고 체중이 감량하며 컨디션과 밸런스 파워가 좋아져 노래할 때 편하고 에너지 넘친다며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또한 김조한은 건강한 식생활습관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20대에는 안 좋은 생활 패턴을 가지고 있더라도 그냥 몸이 젊으니까 버텨졌었는데 40대가 넘고 50대에 이르니까 관리가 꼭 필요하다는 걸 느꼈다”며 “관리를 하지 않고 그냥 그대로 살면 몸이 버티고 버티다 결국 망가지게 된다. 내 나이때에 있는 분들은 지금부터라도 관리를 해서 건강한 몸을 만드는게 중요하다”고 전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