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비, 맥주집 문 닫기 전 갈증 해소…어두운 조명 아래 환한 얼굴 [TEN★]


사진=이유비 인스타그램
사진=이유비 인스타그램
배우 이유비가 도자기 피부를 뽐냈다.

이유비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이유비는 은은한 분위기의 바에 간 듯하다. 시원한 맥주 한 잔으로 더위를 달래보는 듯하다. 하늘색 원피스와 긴 생머리를 한 이유비에게서 청량미와 청순미가 느껴진다. 잡티 없이 새하얀 피부는 감탄을 자아낸다.

이유비는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3'에 특별 출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