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 SNS 통해 근황 공개
"나 심심해"
/사진=문근영 인스타그램
/사진=문근영 인스타그램


배우 문근영이 근황을 전했다.

문근영은 지난 21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나 심심해. 근데 바빠. 정신이 없어. 그래서 놀고 싶어"라며 "막 해야 할 일들이 많은데 또 하고 싶은 것도 잔뜩인데, 시간과 체력은 유한하기에 오늘은 좀 놀고 싶다"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 문근영은 마스크를 착용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상큼함이 돋보이는 단발머리로 훈훈한 비주얼을 뽐냈다. 이를 본 배우 김아중은 "오랜만에 얼굴 보니 좋네. 자주 보여줘"라는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한편 문근영은 지난해 9월 소속사 나무엑터스와 전속계약을 종료한 이후 휴식을 취하고 있다.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