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강혜원./사진=텐아시아 DB
아이즈원 강혜원./사진=텐아시아 DB


아이즈원 출신 강혜원 측이 '일진에게 반했을 때' 출연은 검토 단계라고 밝혔다.

21일 소속사 에잇디엔터테인먼트는 "현재 거론되고 있는 작품은 제안을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인 단계"라며 "결정된 사안은 없다"고 밝혔다.

강혜원이 제안받은 웹드라마는 '일진에게 찍혔을 때’의 시즌3 '일진에게 반했을 때'다. 누군가의 편견에 의해 '일진'으로 구분된 청춘들의 성장 로맨스를 담는다.

강혜원은 극중 진세의 역을 제안 받았다. 진세연은 화양대학교 경영학과 양대 여신이자 모두가 선망하는 대상으로 예쁘고 똑똑한 능력자다.

올 하반기 공개를 목표로 한 해당 작품에는 데이식스 원필과 CIX 현석도 출연 제안을 받아 기대를 모은다.
다음은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이다.안녕하세요~ 강혜원 소속사 에잇디엔터테인먼트입니다.
드라마 출연 보도와 관련해서 말씀드립니다.
현재 거론되고 있는 작품은 제안을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인 단계이며, 결정된 사안은 없습니다.
감사합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