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김지혜가 명품 수세미 선물로 남편 박준형을 웃음짓게 했다.

김지혜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달이요”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 속에는 김지혜가 명품 H사와 S사의 로고가 그려진 수세미를 들고 박준형의 방에 들어가는 모습이 담겼다. 한손에는 수세미, 한손에는 카메라를 들고 있어 발로 문을 연 김지혜는 박준형에게 다가가 “명품으로 설거지 하세요”라고 제안했다.

스마트폰을 보고 있던 박준형을 이를 보고 소리 내어 웃었고, 김지혜는 만족스러운 듯 “퇴장합니다”라며 방을 나가 웃음을 자아냈다.

김지혜는 2005년 개그맨 박준형과 결혼해 슬하 두 딸을 두고 있으며 현재 서울 반포에 위치한 90평대 아파트에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두 사람은 JTBC 예능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 중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