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정희
윤정희


배우 윤정희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윤정희의 소속사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는 20일 오후 이같은 사실을 알리면서 "윤정희는 혹시 모를 상황을 염려하여 주기적으로 진행하던 선제 검사에서 양성 반응 통보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늘(20일) 오전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정부의 지침을 이행 중에 있으며, 당사 역시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같은 소속사인 그룹 EXID 하니도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바있다.

윤정희는 SBS 드라마 '하늘이시여'로 이름을 알렸고 현재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출연 소식을 알렸다. 윤정희는 최근에는 촬영한 적이 없어 드라마 진행에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하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공식입장 전문.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입니다.

윤정희 배우가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윤정희 배우는 혹시 모를 상황을 염려하여 주기적으로 진행하던 선제 검사에서 양성 반응 통보를 받았습니다. 오늘(20일) 오전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정부의 지침을 이행 중에 있으며, 당사 역시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