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퍼미션 투 댄스' 포토 스케치서 못 숨긴 해변 남신 매력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본인만의 독특한 아우라로 전세계 팬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17일 방탄소년단은 공식 트위터, 위버스 등을 통해 'Permission to Dance #JungKook Focus Photo Sketch' 라는 글과 함께 신곡 '퍼미션 투 댄스' 포토 스케치를 공개했다.

이 중 멤버 정국은 시원한 해변 룩부터 카우보이, 청청, 점프 수트 등 스타일에 한계 없는 패션 소화력으로 매력을 발산했다.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선글라스를 끼고 정면을 응시하는 정국은 매혹적인 시크함을 풍겼다. 바람에 흩날리는 촉촉한 머리 카락과 서사 가득한 눈빛은 아련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마치 영화 속 한 장면을 보는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켰다는 평가.

정국은 카우보이 모자에 가죽 재킷이 돋보이는 패션으로 섹시한 카리스마를 뽐냈고 셔츠와 팬츠만 곁들인 깔끔한 올 블랙의 착장만으로도 세련미를 보여줬다.

또 착 달라붙는 청청 패션에서 드러낸 탄탄한 근육질 몸매는 정국이 치명적인 핫 가이의 아우라를 뿜어낼 수 있게 도와줬다. 블랙 점프 수트를 입고 강렬한 눈빛을 발사하는 정국은 극강의 물오른 남성미와 우유를 따르며 몽환적인 무드를, 멜빵 바지의 한 쪽 어깨를 푼 채 미소년의 매력도 내뿜는 등 카멜레온 같은 매력으로 팬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방탄소년단 정국, '퍼미션 투 댄스' 포토 스케치서 못 숨긴 해변 남신 매력
더불어 콘셉트 마다 다채로운 분위기를 이끌어내는 정국의 황홀한 비주얼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이를 본 팬들은 "무한 저장 부르는 섹시 큐티 핸섬" "얼굴만 클로즈업 하면 더 대단해" "존잘 존예의 아이콘" "세상을 구할 미모ㅠㅠ" "입국하면 출국 불가 전정국 월드♥" "얼굴 존잘존예 몸매 쏘핫 삼진 에바" "탈인간계 존귀한 생명체♥" "타는 여름 태양 그리고 뜨거운 전정국" "정국지색 대폭발" "전정국 얼굴 피지컬 능력 조합 세계 탑오브탑 전세계 최고 연예인이라 생각해" "앓을 포인트가 너무 많아서 정신을 차릴 수가 없다" "와 모든 사진이 베스트 컷" 등 뜨거운 반응을 나타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