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SNS 통해 근황 공개
박준화 감독 커피차 선물 인증
"덕분에 힘이 나요!"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배우 혜리가 박준화 감독의 커피차 선물에 고마움을 표했다.

혜리는 지난 18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혜리는 KBS 2TV 새 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촬영장에서 인증샷을 남기고 있다. 그는 현장에 도착한 커피차 앞에 선 채 카메라를 응시했다. 특히 혜리는 사극 복장을 찰떡같이 소화하며 청초한 미모를 뽐내는 등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이에 혜리는 "갓준화 감독님. 이렇게 더운 날 이렇게 시원한 커피차를 감동"이라며 "덕분에 오늘도 힘이 나요!"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한편 혜리는 올 하반기 첫 방송 예정인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서 금주령의 시대, 백 냥 빚을 갚기 위해 술을 빚기 시작하는 가난한 양반 처자 강로서로 출연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