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SNS 통해 기성용 근황 공개
"축구 한 번을 편히 못 봄"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배우 한혜진이 남편 기성용의 근황을 전했다.

한혜진은 지난 17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기성용은 인형을 등에 업은 채 축구 중계를 보고 있다. 그의 뒷모습을 통해 일곱 살 딸을 둔 아빠의 육아 고충이 느껴진다.

이에 한혜진은 "축구 한 번을 편히 못 봄"이라고 알렸다. 특히 두 사람의 유쾌한 일상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한혜진과 기성용은 2013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딸 시온 양을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