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주연 인스타그램
사진=이주연 인스타그램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이주연이 일상의 즐거운 순간을 공유했다.

이주연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포 애프터ㅎㅎ"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이주연은 흰 민소매에 청바지로 데일리룩을 완성했다.
사진=이주연 인스타그램
사진=이주연 인스타그램
또 다른 게시글을 통해 이주연이 지인으로부터 메이크업 받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이주연은 "요즘 매일 생얼로 다니고 메이크업 1도 할줄 모르는 날 위해 @aaaaanes 가 얼굴에 그림을 그려줌"이라며 메이크업 받는 영상을 게시했다. 한 지인이 "뭐야"라고 물어보자 이주연은 "메이크업 놀이"라고 답했다. 화장 전 수수하고 청순한 모습이었다면 화장을 받은 뒤에는 시크하고 강렬한 분위기를 풍긴다. 음영 메이크업이 이주연의 작은 얼굴과 또렷한 이목구비를 더욱 돋보이게 만든다.

이주연은 2009년 애프터스쿨로 데뷔했으며 현재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최근 SBS '문명특급'의 '컴눈명' 코너에 애프터스쿨 멤버들과 출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