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미국에서의 여유로운 일상을 공개했다.

한예슬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 속에는 미국 오하이오주에 위치한 데이턴(dayton)의 한 거리를 걷고 있는 한예슬의 모습이 담겼다.

악플러와 유튜버를 허위사실 유포 및 모욕 혐의 등으로 고소한 한예슬은 지난 15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참석해 고소인 조사를 받았다. 이후 SNS에 "잘 다녀올게요"라는 글과 함께 공항에서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한편, 한예슬은 지난 5월 남자친구를 공개하고 공개 열애 중이다. 이후 유튜버 등이 남자친구 화류계 출신 설 부터 마약 의혹, 탈세 의혹 등을 제기하자 최근 법적 대응을 하고 있다.

한예슬은 지난 5월 10살 연하 남자친구 류성재와 열애 중임을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최근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한예슬은 남자친구 화류계 출신 설부터 마약 의혹, 탈세 의혹 등 자신에 대해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모욕적인 표현을 일삼는 유튜브 채널 등에 대해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에 지난 15일 강남경찰서에 출석해 고소인 조사를 받았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