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언 이상준./사진=텐아시아DB
코미디언 이상준./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이상준이 코로나 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16일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15일 이상준의 코로나 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는 "이상준이 출연한 '리더의 연애' 녹화에 참여했던 출연진 중 확진자가 발생했다"면서 "이상준은 지난 15일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코로나19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진행하였고 검사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당분간 자택에서 자가격리 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연기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다음은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이다.안녕하세요.
큐브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지난 12일 코미디언 이상준이 출연한 '리더의 연애' 녹화에 참여했던 출연진 중 확진자가 발생하였습니다.

이에 이상준은 지난 15일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코로나19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진행하였고 검사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까지 보건 당국의 조치를 받은 바는 없으나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보건당국의 추후 조치가 있을 때까지 당분간 자택에서 자가격리 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연기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