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16일 오전 코로나19 확진
'리더의 연애' 김요한에 이어 한혜진까지
연이은 확진에 연예계 초비상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텐아시아에 "한혜진이 오늘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한혜진과 함께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 중인 당사 소속 연예인들도 모두 검사를 받았다. 결과가 나올 때까지 자가격리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혜진은 지난 15일 IHQ 예능 '리더의 연애' 촬영을 함께 한 김요한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았다.

한혜진은 '리더의 연애', '골 때리는 그녀들', '연애의 참견3'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 중인 만큼 방송가에도 비상이 걸렸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