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강한나 인스타그램
/사진 = 강한나 인스타그램


배우 혜리가 동료 배우 장기용, 강한나와 함께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강한나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이 벌써 마지막화라니"라며 출연 중인 tvN '간 떨어지는 동거'를 태그했다.
/사진 = 강한나 인스타그램
/사진 = 강한나 인스타그램
/사진 = 강한나 인스타그램
/사진 = 강한나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강한나를 비롯해 혜리, 장기용의 사진이 담겼다. 세 사람은 조형물 위에 앉아 카메라를 향해 미소 지었다. 특히, 혜리는 장기용의 뒤에 앉아 백허그 하는 듯한 포즈를 취해 시선을 끌었다.

혜리와 장기용, 강한나는 '간 떨어지는 동거'에서 주연을 맡아 연기 합을 맞췄다. '간 떨어지는 동거'는 이날 마지막 방송을 앞뒀다.

한편, 혜리는 배우 류준열과 공개 열애 중이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