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주지훈, 코로나 확진자와 접촉 "결과는 음성, 외부 활동 자제 중"


배우 주지훈이 코로나 확진자와 접촉해 활동을 자제 중이다.

14일 주지훈의 소속사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는 "'헌트' 특별출연으로 부산 촬영갔었고,
확진 스태프와는 거리두기를 지키며 촬영을 진행했다. 선제적 차원으로 검사 진행했고
금일 음성 판정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주지훈은 영화 '헌트'에 특별 출연 해 최근 촬영에 임했다. '헌트' 촬영장 스패트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관련 배우들 모두 검사를 받았고,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주지훈의 소속사는 "현재는 자체적으로 외부 활동 자제하고 있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