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빈우./ 사진=인스타그램
김빈우./ 사진=인스타그램


'애둘맘' 김빈우가 빨간 원피스로 명품 몸매를 과시했다.

김빈우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라방' 공지와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빈우는 초록초록한 들판에서 빨간색 원피스와 같은 톤의 가방을 들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김빈우는 구릿빛 피부와 군살 하나 없는 탄탄한 몸매로 빨간색도 찰떡같이 소화해 감탄을 자아낸다.

김빈우는 화보 촬영을 위해 시작한 다이어트에 성공, 현재 173cm, 54.3kg으로 이상적인 비율을 자랑하고 있다.

김빈우는 2015년 사업가 전용진 씨와 결혼, 슬하 1남 1녀를 두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