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지, 미니 풀상 설치
라니·소울 양과 수영
무더위 달래는 세 모녀
배우 이윤지와 두 딸/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이윤지와 두 딸/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이윤지가 두 딸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윤지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점점 뜨거워지는 여름이 문득 겁이 날 때면 아이들의 웃음을 본다"며 "이 계절도 꼭 잘 보내고 담겠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윤지는 두 딸과 함께 물놀이를 하던 중 행복한 미소를 띄우고 있다. 라니, 소울 양은 만세 포즈를 취하며 즐거워하고 있다.

이윤지는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집 앞 마당에 미니 풀장을 설치했다고 밝힌 바 있다. 본격적으로 더위가 시작되자 딸을 위한 엄마의 센스 있는 준비가 빛을 발하고 있다.

이윤지는 2014년 치과의사 정한울 씨와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두 사람은 과거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으며, 유튜브 '이윤지의 마리베'를 통해 일상을 공개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