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로렌스 퓨./ 사진=인스타그램
플로렌스 퓨./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플로렌스 퓨가 영화 '블랙 위도우'의 옐레나 벨로바처럼 유쾌한 면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최근 플로렌스 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플로렌스 퓨는 핫핑크 미니원피스와 힐을 착용, 영화 속 여전사의 느낌과는 다른 분위기를 자아냈다.
'블랙 위도우' 플로렌스 퓨, 일상에선 올핑크 '굴욕컷' [TEN★]
'블랙 위도우' 플로렌스 퓨, 일상에선 올핑크 '굴욕컷' [TEN★]
특히 플로렌스 퓨는 테라스에서 한껏 분위기를 잡고 포즈를 취해 보였지만, 갑자기 불어오는 바람에 본의아니게 굴욕컷을 선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플로렌스 퓨는 차기 '블랙 위도우'로 꼽히며 관심을 받고 있다. 영화 '블랙 위도우'에서 스칼렛 요한슨과 자매 케미를 선보이며 사랑 받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