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개그맨 박나래가 서울 이태원동 소재 단독주택을 55억 1122만원에 낙찰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이를 예측한 무속인 출신 트로트 가수 파파금파의 발언이 재조명 되고 있다

파파금파는 지난 1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박나래의 재물운 상승에 대해 이야기 했다.

당시 파파금파는 "MC 4명 중 결혼을 안 했는데 자식운이 든 사람이 있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그러나 실제 자식이 아닌 '건물, 과수원, 땅, 문서로 낳는 자식'이라고 해명하며 더 큰 부를 누릴 것으로 예측했다.

이어 파파금파는 "그야말로 문서로 낳는 자식이다"라며 박나래의 재물운 상승을 꼽아 눈길을 끌었다.

실제로 지난 12일 박나래가 경매에 참여해 이태원동 소재 단독주택을 55억 1122만원에 낙찰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무속인 출신 트로트 가수 파파 금파는 지난 6월 정규 2집을 발표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내 마음에 꽃바람이'를 비롯해 추가열 작사, 작곡 '나폴리의 밤', 2021 뉴버전 '당신이 최고야!', 전영록의 '저녁놀' 등 리메이크 곡이 포함돼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