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차 안에서 혼자 해보는 윙크…서툴지만 사랑스러워 [TEN★]


사진=박민영 인스타그램
사진=박민영 인스타그램
배우 박민영이 청순한 미모를 뽐냈다.

박민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두 장을 올렸다. 박민영은 화이트 블라우스와 베이지 슬랙스를 입고 세련된 분위기를 풍긴다. 손을 앞으로 뻗어보기도 하고 윙크를 해보기도 하며 다양한 표정을 보여준다. 청순하면서도 도회적인 매력은 눈길을 사로잡는다.

박민영은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기상청 사람들: 사내연애 잔혹사 편'에 출연한다. 박민영은 기상청 총괄2과 총괄예보관 진하경 역을 맡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