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선한 영향력 전파
어린이병원에 기부 시전
배우 이병헌. /텐아시아DB
배우 이병헌. /텐아시아DB


배우 이병헌이 생일을 맞아 소아청소년 환우들에게 1억 원을 기부했다.

이병헌은 12일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에 1억 원을 전달했다. 이는 경제적 부담으로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소아청소년 환우들에게 뜻깊게 쓰일 계획이다.

이병헌은 "중증 질환의 경우 치료 과정이 어렵고 호전 여부가 단기간에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다. 오랜 기간 병마와 싸워야 할 환아와 가족들의 아픔에 조금이나마 위로와 도움을 드리고 싶다"고 설명했다.

이병헌의 꾸준한 기부는 긍정적인 나눔 문화 확산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다. 그는 지난해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아동을 위해 성금 1억 원을 기탁한 바 있다. 이에 이병헌의 팬클럽 '루버스' 역시 기부에 동참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이병헌은 영화 '비상선언'으로 제74회 칸 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되어 참석할 예정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