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솔이./ 사진=인스타그램
이솔이./ 사진=인스타그램


개그맨 박성광의 아내 이솔이가 "죽다 살아남"이라는 글을 올려 관심이 모아졌다.

이솔이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건강검진 이후로 장내 유익균이 다 사라진 느낌. 죽다 살아남"이라는 글을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강아지와 함께한 이솔이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만 봐서는 무슨 상황인지 짐작이 안간다.

이솔이는 "유산균 먹고 위장약 먹고 매실차 먹고. 잠 못드는 밤. 끄적끄적"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솔이는 남편 박성광과 함께 건강검진을 받겠다고 예고했다. 특히 대장내시경을 앞둔 이솔이는 남편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오늘 밤 화장실 전쟁 예고. 서로 지켜주자"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이솔이는 지난해 박성광과 결혼했다. 현재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