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배우 양미라가 40대 첫 생일을 맞았다.

양미라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40대 첫생일 다들 오늘 뭐하냐고 묻는데 저 오늘도 독박육아 합니다 그래도 우리 들레와 함께라 더 뜻깊은 나의 40살 생일 오늘도 힘차게 놀아보자 우리"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양미라와 양미라의 아들 서호 군이 집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담겨있다. 양미라는 첫 40대 생일을 서호 군과 집에서 맞이하게 됐다. 그는 숫자 4와 0 모양의 초를 아들의 머리에 꽂아 생일 기분을 내기도 했다.

한편, 양미라는 2018년 2세 연상의 사업가 정신욱 씨와 결혼해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해 시선을 모은 바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