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어려보이게 옷 입고"
"아이라인 약간 올려 그리기"
"나이들수록 쳐지기 때문"
방송인 함소원/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이 동안 비결을 공개했다.

함소원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안 비법', '실물여신'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함소원은 분홍색 티셔츠에 흰색 핫팬츠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46세라는 나이가 믿기 힘들 정도로 군살 없는 몸매와 길게 뻗은 다리가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새침한 표정으로 셀카를 남기면서 동안 미모를 자랑했다.

이와 함께 함소원은 "혜정이 어린이집 보내고 저도 학원나서는 길"이라며 "어려보이게 옷 입고 압박스타킹으로 복부, 허벅지, 종아리 압박. 아이라인은 약간 올려 그리기. 나이들수록 쳐지기 때문"이라고 적었다.
방송인 함소원/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 사진=인스타그램
이어 "2~3일이면 흰머리 올라오는 이 나이에 역행"이라며 "열심히 살자"고 덧붙였다.

함소원은 2017년 18세 연하 중국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을 두고 있다. 최근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 조작 논란에 대해 사과한 뒤 하차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