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성은 인스타그램
사진=김성은 인스타그램


배우 김성은이 마스크와 모자에도 감춰지지 않는 비주얼을 뽐냈다.

김성은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오늘도 하루 종일 잤네. 지금은 애들 픽업 중”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한 사진에는 차를 타고 이동하는 중인 김성은의 모습이 담겼다. 김성은은 검은색 벙거지 모자에 검은 민소매 티를 입어 시크한 매력을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애셋맘’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몸매가 감탄을 자아낸다.

김성은은 축구 선수 출신 정조국과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정조국은 현재 K리그 제주 유나이티드에서 코치로 활약 중이다. 이에 서울과 제주를 오가는 기러기 아빠 생활을 하고 있다. 기러기 생활을 하는 정조국을 대신해서 김성은은 애 셋을 돌보며 일도하는 위킹맘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김성은, 정조국 부부는 현재 SBS 예능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가족의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