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시아 인스타그램
사진=정시아 인스타그램


배우 정시아가 딸 서우의 어른스러운 면모에 감격했다.

정시아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3년이란 시간 동안 연기를 하면서도 깨우치지 못한 걸... 서우는 벌써 알고있구나...이미 이렇게 저보다 더 훌륭한 아이를 어떻게 하면 잘 키울 수 있을까요? 제가 할 수 있는 건... 사랑을 듬뿍 주는 것밖에 없는 것 같아요~ #서우공주 오늘도 너의 마음을 배운다"라고 글을 썼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어떻게 그리든 그 그림을 사랑하는 마음이 중요합니다 -백서우'라는 글귀가 담겨있다. 서우 양의 속깊은 면모는 감탄을 자아낸다. 한 지인이 "와 애가 저런 생각도 한다고? 대박인데? 언니는 좋겠다~ 생각도 깊고 얼굴도 예쁜 서우가 딸이라서"라고 댓글을 쓰자 정시아는 "응 자기 생각을 내 폰에 써놨더라구요~"라고 답했다.

정시아는 백윤식의 아들 백도빈과 2009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