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정이', 올 하반기 크랭크인
김현주, 뇌복제 실험 대상 정이 役
배우 김현주.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
배우 김현주.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


배우 김현주가 넷플릭스 영화 '정이(가제)'에 출연한다.

'정이'는 기후변화로 더 이상 지구에서 살기 힘들어진 인류가 만든 피난처 쉘터에서 내전이 일어난 22세기, 승리의 열쇠가 될 전설의 용병 정이(김현주 분)의 뇌복제 로봇을 성공시키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김현주는 극 중 연합군 측 최정예 리더 출신으로, 뇌복제 실험의 대상이 되는 정이 역을 맡았다. 주로 브라운관에서 맹활약을 펼쳤던 김현주의 반가운 스크린 복귀작이자,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되는 '지옥' 이후 연상호 감독과 두 번째 호흡이다.

올해로 데뷔 25년 차를 맞이한 김현주의 쉼 없는 연기 열정은 현재 진행 중이다. 그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연기력으로 한계 없는 소화력을 선보이는 등 맹활약을 펼쳐왔다. 그렇기에 연상호 감독의 독창적인 세계관을 구축시키기에 더할 나위 없을 것으로 보인다.

과연 김현주가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글로벌한 존재감을 각인하고 또다시 전성기를 꽃피울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편 '정이'는 올 하반기 크랭크인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