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탁 인스타그램
사진=영탁 인스타그램


가수 영탁이 훈훈한 비주얼을 뽐냈다.

영탁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체조경기장 커피가 그리 맛있다던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영탁은 셔츠에 반바지를 입고 잠실 체조경기장 밖을 잠시 걷고 있는 모습이다. 또 다른 영상에서 영탁이 "못 마셨네"라고 글을 남겨 커피를 먹지 못했음을 알 수 있다. 우산을 쓴 채 터덜터덜 가는 뒷모습에서 아쉬움이 느껴진다. 또한 영탁은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셀카를 올려 훈훈함을 자아냈다.

영탁은 현재 '미스터트롯' TOP6 전국투어 콘서트에 참여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