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재숙, SNS 통해 근황 공개
남편 향한 저격글 게재
"거기서 먹고 자라"
/사진=하재숙 인스타그램
/사진=하재숙 인스타그램


배우 하재숙이 몰래 배를 구매한 남편에게 분노했다.

하재숙은 지난 2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혼구녕을 내주십시오. 여러분"이라며 "마누라 몰래 배 사옴"이라고 밝혔다.

공개된 영상에는 배를 몰고 있는 남편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에 하재숙은 "배 좋네. 여기서 먹고 자면 되겠어요. 먹고 주무세요"라고 소리쳤다.

또한 하재숙은 "배 이름 고성댁호"라고 소개하며 "칵 퉤. 현실적인 쌍욕 부탁드립니다"라고 알렸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시승식 해야 되는 거 아닌가요?", "제 남편이 그랬다 생각하면...속 터져", "이 와중에 배가 예뻐 보이네요", "와우 간 큰 남편", "고성댁호 탑승 예약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하재숙은 2016년 동갑내기 비연예인과 결혼했으며, 고성에 신접살림을 차렸다. 최근 KBS 2TV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에 출연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