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성경 인스타그램
사진=이성경 인스타그램


배우 이성경이 마네킹 같은 각선미를 자랑했다.

이성경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간만에 너무 행복했던 외출"이라는 게시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 속에는 이성경은 시스루 치마를 입고 샤넬 향수가 그려진 벽에 서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이성경의 모습이 담겼다. 이성경은 젓가락 각선미와 소멸 직전의 작은 얼굴로 시선을 강탈한다.

이성경은 현재 새 드라마 '별똥별'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별똥별'은 하늘의 별과 같은 사람들인 연예인, 혼자 빛나는 별은 없다며 그 별 좀 빛내보겠다고 뒤에서 피, 땀,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