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유연성을 뽐냈다.

장영란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뎌 성공. 오늘도 아이들 보내놓고 상큼하게 운동하고 맛있게 아이들 남편 밥 챙기고 열정받쳐 cf 촬영하러 가유. 오늘도 잘해볼께요. 아자아자 홧팅 #장영란그램 #장블리그램"이라고 글을 썼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서 장영란은 레깅스를 하고 있는 모습. 매달려서 허리를 뒤로 꺾는 어려운 자세도 해내는 근력이 놀랍다. 운동으로 건강하게 몸매를 가꾸는 장영란의 모습은 감탄을 자아낸다. 배우 박솔미와 개그우먼 심진화도 댓글을 달아 장영란을 응원했다.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다이어트 중인 장영란은 최근 60kg대에서 55kg대까지 감량에 성공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