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유라, SNS 통해 근황 공개
♥정형돈과 행복한 일상
/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개그맨 정형돈의 아내 한유라가 먹부림 데이트를 즐겼다.

한유라는 지난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정말로 그리울 거야. 수육, 만두, 칼국수 중 베스트 오브 베스트는 사골맛 국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공개된 영상 속 한유라는 칼국수에 양념장을 넣은 뒤 섞고 있다. 그러던 중 정형돈은 "후추 뿌려야지. 후추 뿌려?"라고 물었다. 이에 한유라는 "후추 뿌려주는 남자. 배운 남자"라는 글을 덧붙이며 정형돈의 센스에 감탄했다.

게시물을 본 일부 누리꾼들은 정형돈의 자상함을 칭찬하며 부러움을 표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한유라는 2009년 정형돈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