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모, SNS 통해 근황 공개
의미심장한 글 게재
/사진=안현모 인스타그램
/사진=안현모 인스타그램


통역사 겸 방송인 안현모가 의미심장한 심경을 고백했다.

안현모는 2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자주 많은 글을 썼다 지우는 이유"라며 "이게 다 어릴 적 아빠가 적어준 가훈 '침묵은 금이다' 때문"이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 안현모는 민소매 원피스를 입은 채 화단을 쳐다보고 있다. 그는 마스크 착용에도 가려지지 않는 우아한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안현모는 2017년 래퍼 겸 사업가 라이머와 결혼했다. 최근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친근한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