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세윤./ 사진=인스타그램
유세윤./ 사진=인스타그램


코미디언 유세윤이 4살 연상 아내와 각방을 쓰는 이유를 털어놨다.

유세윤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내가 아내와 각방을 쓰는 이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반려견 테디가 유세윤 아내의 것으로 보이는 베개에 누워 있다. 유세윤은 이 상황에 만족한 듯 "고맙다 테디야"라는 문구를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유세윤은 2009년 4살 연상의 아내 황경희씨와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유세윤은 MBC '라디오스타'에서 활약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