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준, 지난달 30일 라이브쇼핑 진행
세트 붕괴로 부상 당했다
소속사 측 "정밀검사 예정"
/사진=김해준 인스타그램
/사진=김해준 인스타그램


개그맨 김해준이 생방송 중 세트 붕괴로 응급실에 갔다.

김해준은 지난달 30일 오후 11번가에서 진행된 라이브쇼핑에 출연했다. 그러던 중 세트 가벽이 앞으로 무너지면서 김해준을 덮쳤다. 이로 인해 방송은 급하게 중단됐다.

이후 11번가 관계자 측은 "방송 중 발생한 사고로 인해 시청하는 팬들도 많이 놀라셨을 것 같다. 김해준은 사고 발생 직후 병원으로 향했다. 현재 필요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된다. 추후 건강 상태 등에 대해서는 별도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사진=김해준 인스타그램, 샌드박스네트워크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김해준 인스타그램, 샌드박스네트워크 공식 인스타그램
김해준의 소속사 샌드박스네트워크는 1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현 상황에 대한 구체적인 입장을 내놓았다.

소속사 측은 "김해준은 곧바로 응급실에서 검사받았다. 가벼운 뇌진탕 외 큰 부상 없다는 진단을 받고 현재는 귀가했다. 내일 중 정밀검사 받을 예정"이라고 알렸다.

한편 김해준은 2018년 tvN '코미디빅리그'로 데뷔해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에서 카페 사장 최준, 동대문 옷가게 사장 쿨제이 등의 부캐로 활약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