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아 "내 생일인데 아기 비데"
"아기 생일인데 핸드크림 선물"
남편 명품백 이어 선물 행렬ing
쥬얼리 출신 조민아/ 사진=인스타그램
쥬얼리 출신 조민아/ 사진=인스타그램


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자신의 생일날 아들을 출산해 지인들에게 푸짐한 선물을 받았다.

조민아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생일날 아들을 낳아서 내 생일인데 아기체육관과 아기 비데를 선물로 받고, 아가 생일인데 핸드크림과 호박즙을 생일 선물로 받았다"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인들이 보내온 출산 선물과 생일 선물이 담겼다. 조민아는 선물을 보낸 지인들이 한 명씩 언급하며 감사함을 표했다. 앞서 그는 지난 26일 남편에게 생일 겸 순산을 축하하는 의미로 명품백을 선물받기도 했다.

조민아는 지난 23일 아들을 품에 안았다. 당시 그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3kg로 까꿍 왕자, 건강하게 태어났다. 초산인데 병원 오고 4시간 만에 힘 2번 주고 자연분만으로 낳았다"고 밝혔다.

이어 "저혈압에 심한 저체중이라서 출혈하고 쇼크 올까 봐 다들 걱정했는데 감사하게도 출혈이 거의 없이 순산했다"며 "10개월을 토덧으로 너무 고생해서 출산만큼은 오래 걸리지 않고 아가랑 저 둘 다 건강한 만남 하고 싶었는데,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신 덕에 내 생일날 건강한 아들 순산했다. 몸조리 잘하면서 회복에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조민아는 지난해 9월 6세 연상의 피트니스 센터 CEO와 혼인신고 한 후 지난 2월 결혼식을 올렸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