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SNS 통해 근황 공개
뒤태만 봐도 잘생겼네
/사진=이병헌 인스타그램
/사진=이병헌 인스타그램


배우 이병헌이 감성 넘치는 일상을 전했다.

이병헌은 30일 자신의 SNS 계정에 "연천"이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병헌은 푸른 하늘을 카메라에 담고 있다. 그는 화려한 패턴이 돋보이는 재킷과 모자를 착용한 채 사진 찍기에 집중하고 있다. 특히 이병헌은 뒤태만 보였는데도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배우님 뒷모습도 멋지세요", "우와! 대박", "하늘이 눈에 들어오지 않네요", "뒷모습이라도 좋아요", "뒷태도 잘생겼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병헌은 2013년 배우 이민정과 결혼해 아들 준후 군을 두고 있다. 현재 엄태화 감독의 신작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가제)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 중이다. 극 중 황궁아파트를 이끄는 임시주민대표 영탁 역을 맡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