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 꽃보다 눈부셔...'멸망' 사랑해주셔서 감사[TEN★]


배우 박보영이 드라마 종영소감을 전했다.

박보영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동안 ‘어느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를 시청해주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박보영, 꽃보다 눈부셔...'멸망' 사랑해주셔서 감사[TEN★]
영상에는 탁동경과 멸망이 손을 잡고 있는 훈훈한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박보영은 tvN 드라마 ‘어느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에서 탁동경 역을 맡아 안방팬들을 만났다.

사진=박보영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