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진, SNS 통해 근황 공개
"애들 재우고 남은 볶음밥 먹으며 슈돌 보기"
/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배우 소유진이 남편 백종원의 현실 육아 근황을 전했다.

소유진은 지난 27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애들 재우고 남은 볶음밥 먹으며 슈돌 보기"라며 "우리 집 슈퍼맨의 오늘 영상도 올려 보기. 내일까지 먹을 수 있는 볶음산도 만들어주고"라고 밝혔다.

이어 "비행기 놀이 20번 하고. 애들 데리고 마트 갔다가 허탕치고 드라이브만 하고 오고"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영상 속 백종원은 귀여운 딸과 함께 놀아주고 있다. 그는 딸에게 비행기를 태워주며 유쾌한 일상을 자랑했다. 또 백종원은 직접 팬을 돌리며 볶음밥을 만들고 있다.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도는 음식의 영롱한 자태가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소유진은 2013년 요리연구가 백종원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현재 SBS플러스 예능 '쩐당포'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